cool & cool

ermks41.egloos.com

포토로그 방명록 S라인 포즈/Isabeli Fontana 자동차 묘기 2 여보, 자주 밀어 /'폭소 유머4집" 중에서



아버지의 愛人 감동의 글

08 


☞아버지의 愛人☜

남을 웃기는 재주도 있고,
어려운 사람을 그냥 지나치지 못하는 따뜻한 마음 때문인지
아버지에겐 친구가 많습니다.


우리 집은 늘 연령도 다양한 아버지 친구들로
북적이지요. 그런데 지난 해 아버지가 쓰러져 병원에
 입원하셨습니다.

아버지는 가족의 손을 빌어 대소변을 받아내는 게 미안하셨던지 물도 밥도 드시지 않으려 했습니다.

아버지가 입원하시고 며칠 사이 많은 분들이 문병을 왔습니다.
가장 친한 친구인 한 아저씨만 빼고요.


한 고향에서 나고 자랐으며 姓도 같아 제가 작은 아버지라고
부를 만큼 가까운 분이었습니다.

거의 날마다 우리집에 오시던 분이었는데
어찌된 일인지...
아버지도 내심 서운한 눈치셨고요.

며칠 뒤
드디어 그 아저씨가 아주머니와 함께 찾아 오셨습니다.


커다란 찬합에 도시락을 싸 오신 아저씨는 아버지에게
젓가락으로 찰법을 떠 먹이시며 말 없이 우셨습니다.

아버지의 입이 돌아가 밥알이 자꾸만 떨어 지는데도 아저씨는
눈물을 흘리며, 끝까지 밥을 먹이시려 했습니다.

전 그 눈물겨운 모습을 차마 불 수 없어 밖으로
 나왔습니다. 병실 밖에서 아주머니가 그러시더군요.


"네 아버지 쓰러지셨다는 이야기를 듣자마자

 저 양반 몸져 누우셨단다. 지금 껏 물 한모금 입에 대지 않고

아무말도 없이 끙끙 앓았단다."

아마도 아저씨는 함께 늙어가는 친구가 쓰러진 모습을 볼

자신이 없어 병이 나셨나 봅니다.

퇴원한 뒤,
아저씨는 날마다 우리 집에 출근도장을 찍는 것도 모자라

하루에도 몇 번씩 전화를 하십니다.

아버지와 목욕도 다니고 함께 산책도 하시고 그 덕분에

아버지는 많이 건강해 지셨습니다.


저희는 가끔 아저씨를
아버지의 "愛人"이라고 놀리기도 한 답니다.

나도 이런 애인 한 명쯤 있다면 정말 행복 하겠습니다.
함께 나이 들어가는 친구는 때로는 가족이나 애인보다

소중합니다.

곁에 있는 친구는 당신의 영혼입니다.
우리 모두 진정한 애인 같은 친구가 한명이라도
있으면 좋겠습니다.

출처 : 매일에서 옮겨온 글

 

아버지의 愛人

 
다음검색
저작자 표시컨텐츠변경비영리

덧글

댓글 입력 영역